소외계층 및 저소득층 학습결손자 교육 지원 협약 참여

학원 학습 어려운 전국 초중고 재학생들 학원비 지원

SK가스 이득원 리테일사업담당(왼쪽)과 한국학원총연합회 이유원 회장이 저소득층 학습결손자 교육 지원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SK가스 이득원 리테일사업담당(왼쪽)과 한국학원총연합회 이유원 회장이 저소득층 학습결손자 교육 지원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에너지플랫폼뉴스 정상필 기자] SK가스(대표이사 윤병석)가 ESG 경영 실천의 일환으로 학원 학습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2억원의 지원금을 기부했다.

장기간 코로나19로 인해 학원을 다니기 어려워진 전국의 다문화, 통일민 등 소외계층과 저소득층 자녀들의 학습 저하가 사회문제로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다. 

SK가스는 이런 사회문제에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기 위해 한국학원총연합회(회장 이유원)와 학습결손자 교육 지원 협약에 동참했다.

SK가스는 그동안 사내 여러 행사를 통해 구성원들이 기부해 모은 1억원과 사내 기금 1억원 등 총 2억원을 이번 협약을 통해 기부키로 했다.

SK가스가 기부한 2억원은 160명이 넘는 학생들에게 학원비를 1년간 지원할 수 있는 금액이다.

학습결손자 지원사업의 전체 규모는 10억원 수준으로, 오는 12월부터 내년 11월까지 1년간 지원된다.

지원대상은 학습 및 특기적성 교육이 필요한 소외 계층 및 저소득층 초중고 재학생으로 10만원 한도에서 1인당 학원교육비의 50% 상당의 바우처가 매달 지원된다.

또한 각 시도지회에서 참여학원 관련 자료를 교육지원청, 지자체, 지역아동센터 등에 공유해 학생을 추천받을 예정이다.

한편 SK가스는 지난해 ESG 경영을 강화하기 위한 중장기 종합계획인 ESG마스터플랜을 발표하고, 사회(Social) 분야에서 사회적 책임 이행을 통해 이해관계자들과의 상생을 추구한다는 계획을 수립했다. 

ESG 마스터플랜에 따라 SK가스는 ‘Green, Health, 취약계층’ 등 3가지 지원 방향을 2022년의 주요 포인트로 선정했다.

지난 6월 노숙인 급식 지원을 위해 ‘안나의 집’에 4억 5000만원 기부한데 이어 이번 학습결손자 교육 지원까지 생활 속 여러 사회문제들에 대해 구성원들이 적극적으로 참여해 ESG 경영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 에너지플랫폼뉴스 지앤이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